[삼례특집] 최소의 집?

P1160973 copy

대문도 현관문도… 아무것도 없는데 덩그란히 항아리 위에 우체통이 있었다. 이건 뭐지?

우체통 위에는 돌로 잘 깍여진 문패가 올려져있다. 어랏!

.

P1160979

텅 비어있는 와중에 항아리와 고래만한 돌… 알 수 없다.

.

P1160976 copy

 

웬 인공폭포!

이상해 이상해…

P1160978

항아리 입구부터 가지런히 놓여진 징검다리를 따라가면 집이다.

1층 사무실

2층 가정집

.

P1160982

항아리문패, 고래만한 돌, 인공폭포, 2층 콘테이너

묘한 조합

각각이 덩그란히 뚝뚝 떨어져있으니 한 눈에 보이지 않는다.

한 집이라는 것을 알아차리게 해준 유일한 단서는 징검다리.

 

 

This work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Alike 4.0 International License.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