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 집, 우리 동네 즐기기~
.
'생활건축연구소'에서 발행하는 생활 밀착형 웹진
진짜공간 http://JinzaSpace.com

한아름커피숍, 남영역

한아름커피숍, 남영역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7길 21 2층 (갈월동) 남영역 앞에 위치한다. 오래 돼서 벽지에 때가 탔어도 잡다한 물건없이 깔끔하게 정돈된 공간. 테이블도 갖고싶을 정도로 예쁘다. 테이블이 낮고 작아서 노트북 작업하기에는 비추지만 차마시기에 참 좋은 근처 갈 일 있으면 약속을 여기서 잡을 예정. 공간 느낌이 사장님 같다고 느낀 것인지 정말 사장님 첫인상이 그랬던...
[책] 진짜공간-건축가 홍윤주의 생활 건축 탐사 프로젝트

[책] 진짜공간-건축가 홍윤주의 생활 건축 탐사 프로젝트

진짜공간 — 건축가 홍윤주의 생활 건축 탐사 프로젝트 홍윤주 (지은이) | 프로파간다 | 2017-03-15 125*190mm / 444쪽 / 15,000원 / 디자인: 유명상 … “어르신 건축 선배들이 보기에 나의 관심사는 건축의 영역이 아니다. 무책임한 낭만, 또는 보기 싫고 정리되어야 할 대상들일 뿐이다. 반항하고 싶었는데 용기는 없어서 지하 세계에서 조용히 꾸물댔다. A만...
Latest entries
옥상마당@이태원

옥상마당@이태원

남산야외식물원 아침산책하기 참 좋다. 구불굴불한 길, 길마다 풍경도 다르다. . 아침에 한바퀴 돌고 내려오는 길에 멀리까지 보이는 풍경을 보다가 재밌는 장면을 목격했다. . 이웃한 옥상을 두고 두분이 뭔가 이야기를 나누신다. 책까지 펼쳐가며… . 아침 7시. 옥상에 심어놓은 채소나 화초에 물을 주면서 하루를 시작하는 어르신들. 남산 밑 동네는 다세대주택이 빼곡한데 그나마 옥상이 있는 집은 숨통이 트인다. 옥상마당.
정직한입면: 사다리@누하동

정직한입면: 사다리@누하동

2층으로 올라가는 철재계단은 급경사로 사다리를 걸쳐놓은 것에 가깝고, 옥상으로 올라가는 사다리는 90도로 건물 외벽에 붙어있다. @필운대로5나길 .   회색건물과 옆에 빨간벽돌건물은 다른건물이다. 회색건물 위로 빨래줄을 매는 장치가 T자로 서있는데, 정말 사다리타고 올라가서 빨래를 너나보다. 옥상에 나무도 심겨져 있고… . ‘건축학개론’ 주인공들이 동네사진찍으러 다니는 장면에서 잠시 스쳐지나가듯 이 건물이 나온다.
최고의 부촌 한남동의 경비초소들

최고의 부촌 한남동의 경비초소들

이태원 한남동 보광동… 정처없이 골목산책한답시고 돌아다니다보면 난데없이 108계단이 나타나곤한다. 유턴해서 돌아가거나 저 계단을 넘어야하는 상황. 그것도 걷다가 지칠때쯤 나타나면 정말 난감하다. 그래서 등산하는 기분으로 산책을 하다보니 내 머릿속에 이 동네는 산이다. 부촌들을 보면 평창동, 성북동, 한남동… 모두 산자락 언덕에 위치해있어서 급경사지에 집을 짓다보니 그런지 옹벽이 장난 아니시다.  도로와 마당(대지)의 높이차이가 11M이상 차이나는 곳도 있다. 이 풍경은...
정직한 입면: 고기와형 칼라강판의 세계

정직한 입면: 고기와형 칼라강판의 세계

이 집을 보고 동행들과 한참을 웃었다. 팔이 오그라드는 듯한 뭔가 이상한 모습인데… 웃기다. 군더더기 하나 없는 날렵한 기둥으로 껑충하게 들어올려진 지붕, 전통지붕형태지만 딱딱 떨어지는 강단있는 직선들, 단순하고 명쾌한 천정마감,  자존감 충만한 정자 같으니라구… 동생이 열심히 읽던 일본만화중에 제목은 기억 안나지만 학교교장이 미역처럼 흐느적거리고, 학교 종마저  ‘미역~~~ 미역~~~’하고 울리는 만화가 있었는데, 그게 너무 웃겼다. 어떻게 설명할...
'엎질러진 물'에 대고 침 튀기며 까대기: 생태하천, 성곽복원, 철길공원

‘엎질러진 물’에 대고 침 튀기며 까대기: 생태하천, 성곽복원, 철길공원

자전거 도로에 한이 맺힌 사람들 같다. 모든 것을 연결연결하는 것에 광적인 사람들 같다. 올레길연결, 둘레길연결, 녹지축연결, 운하연결. 막힌 곳은 뚫고, 끊긴 곳은 연결하고… 강박증인가? 막다른 골목에 맞딱들이면 돌아나오면 된다. 자동차도로 건설에 대한 관성이 또 다른 길 사업까지 확장하고 있다. . 서울 연남동 ~ 원효로 일대, 경의선 공원화 사업은 남산ㆍ한강 르네상스 사업에 연계하여 시작되었다. 나의 논문주제는 하천, 성곽, 철길.. 주변의 건축유형에...
옐로우핸즈, 일단폐업신고식-기록

옐로우핸즈, 일단폐업신고식-기록

홍보를 많이하지 않고, ‘진짜공간’에만 올려서 많은 분들이 올 줄 몰랐어요. 예상인원 10명이었는데, 19명이 되는 바람에. 그리고 비가 오는 바람에. 실내에서 좀 부산스러웠지요. 흐… 어떤 분은 진행자가 있었어야되지 않느냐고 하기도 했고, 어떤 분은 주도하는 진행이 없어서 좋았다고 하고, 어떤 분은 너무 진지했다고 하고… 정말 사람들은 다 달라요~ o 이 글이 너무 너무 길다… 라고 생각하시는 분은...
재래시장: 돈암제일시장

재래시장: 돈암제일시장

언제부턴가 유명건축물 보러다니는 답사같은 여행이 부담스러워졌다. 학생 때는 주로 고건축 또는 미술관들을 많이 다녔던 것 같다. 학교에서 단체로 가는 건축답사 외에 유명한 건물을 일부러 찾아다닌 적은 없는 것 같다. 지나가다 우연히 마주치면 보는 거지만. 별로 재미를 못 느낀다.   생동감이 없어서인 것 같다. 많이 못 다녔지만 지방에 갈 일이 생기면 재래시장, 다방, 클럽 등을 주로 찾는다....
옐로우핸즈: 일단폐업신고식 7월 5일

옐로우핸즈: 일단폐업신고식 7월 5일

흥미로운 대화 중에 불쑥 던진 말로 이런 자리까지 되었습니다. 옐로우핸즈가 문을 닫는다니 그동안의 노하우를 그냥 닫아버리는 것도 아깝고, 혼자서 이것저것 물어보아도 될 것이지만, 다양한 사람들이 모이면, 더 좋은 이야기들이 보태지지 않을까해서 마련이되었습니다. 뭐 목마른자가 우물판다고… 어쩌다보니 호스트가 되어버렸네요. 띠용… 하하.. ㅠㅠ . . 옐로우핸즈의 경험과 노하우를 통해 배워봅시다. 집수리(공간다듬기)와 창업 옐로우핸즈, 일단폐업 신고식 일시: 2012년 7월 5일 목요일 7시...
집수리 서비스, 옐로우핸즈: 일단폐업 @이태원

집수리 서비스, 옐로우핸즈: 일단폐업 @이태원

일단 홍보부터 ^^. ————————————————————————————————————————————————————-  옐로우핸즈, 일단폐업 신고식 일시: 2012년 7월 5일 목요일 7시 30분 장소: 꿀풀 가슴라운지,야외옥상 테이블 (장소 추후변경가능) 용산구 한남동683-31번지 초보사업가들입니다만, 그동안의 경험담과 노하우를 듣고, 이 분야에 관심있으신 분들이 조금 더 좋은 조건에서 일을 시작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이들이 조금 더 좋은 마인드를 장착해서 다시 시도할 수 있도록 조언부탁드립니다. 서로 이야기를 나누다보면 좋은 생각들이 나오리라 생각됩니다. 자세한...
정직한 입면: 맞벽건축@정릉동

정직한 입면: 맞벽건축@정릉동

남에게 보여지는 모습에 신경쓰다가 너무 뻔한 모습이 되어버리거나 유행을 따라가게 되는데, 사실은 본연의 모습이 더 아름답다는 생각입니다. 사람도 건물도.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Click on the images to view full-size pictures. 정릉천변에서 본 모습 3~4층의 모습입니다. 이 건물이 다 붙어있기는 하지만, 하나의 건물이 아닙니다. 주인이 다 다른 다 별도의 건물들입니다. 원래 건물을 지을때...
금천탐방4. 공간 상상~!

금천탐방4. 공간 상상~!

비는 사 년 십일 개월 이틀 동안 내렸다. 장마 자체가 사람들에게 그 지루함을 이길 수 있는 방책들을 제시해 주고 있었다. 가장 건조한 기계들도 삼 일마다 기름을 치지 않으면 기어들 사이에 꽃들이 피어났으며, 금자수의 실들이 녹이 슬고, 젖은 옷에는 사프란 이끼가 돋아났다. 공기가 어찌나 축축했는지, 물고기들이 문으로 들어와서는 방 안 공기 속을 헤어쳐 창문을 통해 나갈 수 있을...
금천탐방3. 주거공간

금천탐방3. 주거공간

모든 것이 부족했던 시절이었다. 만들어야할 것도 많고, 사람도 부족하고 시간도 부족했다. 사람들은 노동을 위해서 서울로 모여들었고, 10대 소녀들도 여공으로 15시간 이상 일했다. 직원 기숙사가 만들어진 목적은 최대의 생산이었고, 시간이 돈이었다. 먼지날리는 미싱공장과 잠쫓는 주사기를 들고다니는 공장장, 위장취업한 노동운동가와 그를 쫓은 검은 사람들…. 전태일, 노동운동도 생각나고, 심지어 북한의 ‘천리마운동’도 생각난다. 내가 본 그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영화나...